• 회원가입
  • |
  • 로그인
  • |
  • 장바구니
  • News
    뉴스 신제품 신간 Culture & Life
  • 강좌/특집
    특집 강좌 자료창고 갤러리
  • 리뷰
    리뷰
  • 매거진
    목차 및 부록보기 잡지 세션별 성격 뉴스레터 정기구독안내 정기구독하기 단행본 및 기타 구입
  • 행사/이벤트
    행사 전체보기 캐드앤그래픽스 행사
  • CNG TV
    방송리스트 방송 다시보기 공지사항
  • 커뮤니티
    업체홍보 공지사항 설문조사 자유게시판 Q&A게시판 구인구직/학원소식
  • 디렉토리
    디렉토리 전체보기 소프트웨어 공급업체 하드웨어 공급업체 기계관련 서비스 건축관련 업체 및 서비스 교육기관/학원 관련DB 추천 사이트
  • 회사소개
    회사소개 회사연혁 출판사업부 광고안내 제휴 및 협력제안 회사조직 및 연락처 오시는길
  • 고객지원센터
    고객지원 Q&A 이메일 문의 기사제보 및 기고 개인정보 취급방침 기타 결제 업체등록결제
  • 쇼핑몰
스케치업 프로 2020, 3D 모델링 전반의 사용자 편의성 향상
2020-03-04 2,757 0
  • 개발: 트림블
  • 공급: 빌딩포인트코리아
  • 시스템 요구 사항: 윈도우 8.1 이상(64비트), iOS 10.13(High Sierra) 이상 최신 버전 완벽 대응
  • 주요 특징: 아웃라이너 활용, 경계 박스의 신규 그립 기능, 숨겨진 오브젝트 제어 기능, 레이아웃 문서 관리(모델뷰 조정 기능 강화, 맞춤 기능 개선) 

 

 

트림블의 스케치업(SketchUp)은 쉬운 접근성과 높은 퍼포먼스를 특징으로 전 세계 200여개 국가에서 약 4000만명 이상 사용하는 3D 모델링 솔루션이다. 국내에서도 건축, 인테리어, 웹툰, 건설 등 다양한 분야에 걸쳐 활용되고 있으며, 스케치업 사용자 커뮤니티는 3D 분야에서 큰 규모로 손꼽힐 정도다. 이처럼 사용자들의 적극적인 지지를 바탕으로 트림블은 매년 스케치업 신규 버전을 출시하고 있다. 


작업 효율 위한 편의성 강화 

스케치업 프로(SchetchUp Pro) 2020 버전은 ‘3D 창의성을 위한 공간(Your 3D Creative Space)’을 목표로 창의성을 강조하는 3D 모델링 프로그램으로 스케치업의 강점을 표현했다. 또한 모델링 과정에서 작업 효율을 높이도록 편의성을 강화하는 방향으로 업그레이드하였다. 무엇보다 사용자 워크플로를 개선하는데 집중한 새로운 기능들이 이번 신규 버전에 대거 포함되었다. 

 

 

아웃라이너

스케치업 프로 2020 버전은 ‘아웃라이너’ 활용을 통해 쉽게 모델을 정리하고 관리할 수 있도록 개선하였으며, 마우스 이동에 따라 오브젝트가 투명하게 변화하는 ‘경계 박스의 신규 그립 기능’, 드롭 다운 메뉴의 ‘숨겨진 오브젝트 제어’와 같이 모델링 과정에서 작업 효율을 높일 수 있는 기능들을 소개하였다. 

 

다양한 파일 포맷 지원하는 레이아웃

다양한 파일 포맷을 지원하는 스케치업 레이아웃(LayOut)의 섬세한 편집 기능도 눈에 띈다. 모델뷰를 조정하고, 맞춤 기능을 개선하여 스케치업 사용자라면 누구나 효과적으로 작업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트림블 스케치업팀은 “우리는 스케치업으로 할 수 있는 것에 대해서 연구하는데 많은 시간을 보냈다. 전 세계 곳곳에서 사용자들이 직접 전해온 수많은 피드백 덕분에 스케치업 프로 2020이 출시될 수 있었다”면서 “신규 버전에 새롭게 포함된 기능들이 실질적으로 사용자들의 워크플로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치길 희망한다”고 전했다.

한편, 스케치업의 국내 총판인 빌딩포인트코리아는 스케치업 프로 2020 출시와 동시에 서브스크립션(연간구독) 정가를 인하했다. 신규 버전 소개와 함께 서브스크립션 중심으로 판매 전략을 극대화한다는 방침이다. 1년 동안 스케치업을 사용하는 서브스크립션은 부담 없는 비용에 VR 뷰어, 무제한 클라우드 같은 혜택을 더했다. 

 

 

 

기사 내용은 PDF로도 제공됩니다.

이예지 yjlee@cadgraphics.co.kr


출처 : 캐드앤그래픽스 2020년 3월호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달수있습니다
등록된 코멘트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