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회원가입
  • |
  • 로그인
  • |
  • 장바구니
  • News
    뉴스 신제품 신간 Culture & Life
  • 강좌/특집
    특집 강좌 자료창고 갤러리
  • 리뷰
    리뷰
  • 매거진
    목차 및 부록보기 잡지 세션별 성격 뉴스레터 정기구독안내 정기구독하기 단행본 및 기타 구입
  • 행사/이벤트
    행사 전체보기 캐드앤그래픽스 행사
  • CNG TV
    방송리스트 방송 다시보기 공지사항
  • 커뮤니티
    업체홍보 공지사항 설문조사 자유게시판 Q&A게시판 구인구직/학원소식
  • 디렉토리
    디렉토리 전체보기 소프트웨어 공급업체 하드웨어 공급업체 기계관련 서비스 건축관련 업체 및 서비스 교육기관/학원 관련DB 추천 사이트
  • 회사소개
    회사소개 회사연혁 출판사업부 광고안내 제휴 및 협력제안 회사조직 및 연락처 오시는길
  • 고객지원센터
    고객지원 Q&A 이메일 문의 기사제보 및 기고 개인정보 취급방침 기타 결제 업체등록결제
  • 쇼핑몰
유니티, 다양한 도시 프로젝트를 통한 메타버스 기술 소개
2022-09-30 365 0

유니티 코리아가 ‘2022 서울 스마트시티 리더스포럼’에 참여해 ‘지속가능한 도시를 만드는 메타버스 기술’을 주제로 메타버스의 변화 및 진화, 스마트시티를 만들기 위한 기반 기술 등을 발표했다. 

리더스포럼에 연사로 참석한 김인숙 대표는 “인터넷 다음의 혁명인 메타버스는 게임, 교육, 물류 등 다양한 영역에서 활용되며 우리가 미래에 살아갈 환경에 대한 기본 토대에 변화를 주고 있다”고 이야기하며 “메타버스는 지속적인 변화와 진화의 과정을 거칠 것이기 때문에 장기적인 관점으로 비전을 만들고 투자를 해야 한다”고 말했다. 

그는 메타버스의 결과로 디지털트윈을 언급하고, 디지털트윈을 기반으로 제작된 스마트시티에 대해 상세히 소개했다. 국토교통부의 정의에 따르면 스마트시티는 4차 산업혁명 시대의 혁신 기술을 활용하여, 시민들의 삶의 질을 높이고, 도시의 지속 가능성을 제고하며, 새로운 산업을 육성하기 위한 플랫폼이다. 김인숙 대표는 “스마트시티 구축을 위해 기반 인프라, 기술, 서비스 데이터 등이 모두 중요하지만 궁극적으로 시민들의 참여가 필수적”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벡추엘(Vectuel)이 제작한 파리의 디지털 트윈, 핀란드 오울루 항구 인프라의 디지털 트윈 등 유니티 엔진을 기반으로 제작된 다양한 글로벌 사례를 통해 시각화의 중요성을 설명했다. 특히 유니티를 활용해 파리 대도시 권역을 실시간 3D로 재창조한 벡추엘의 디지털 트윈 사례는 대규모 시각화를 통해 빠르고 정확한 의사 결정 및 비용 절감, 적극적인 시민 참여 유도가 가능함을 보여주며 참관객들의 관심을 모았다. 

마지막으로 김인숙 대표는 “지속가능한 도시를 만들어 가기 위해서는 5G, 블록체인, XR 기술, 클라우드 서비스 등 4차 산업혁명의 주요 기술과의 융합이 선행되어야 한다”며, “다만 이 기술들에 높은 유연성, 범용성, 접근성을 제공함으로써 누구에게나 접근 가능한 ‘실시간 3D 스마트 도시’로 발전해 나가는 것이 필요하다”고 역설했다. 

한편, 유니티 코리아 김범주 에반젤리즘 본부장이 좌장을 맡아 유니티와 넵튠, 롯데정보통신 등 세션 연사들의 토론과 참관객들이 함께하는 질의응답 시간을 통해 시민들이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는 스마트시티 기술에 대해 심도 깊은 논의를 진행했다. 

이예지 yjlee@cadgraphics.co.kr


출처 : 캐드앤그래픽스 2022년 10월호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달수있습니다
등록된 코멘트가 없습니다.